::: Daine's Diary :::





   다인엄마   (2002/12/23 pm 05:09)     

   엄마, 귀아파!!!
다인이가 감기랍니다.
목감기....기침에서 시작해서 열이나더니, 목이아프다네요.
지가 증상을 정확히 말하니까, 이젠 마음은 편해요.
"엄마, 다인이 목이 많이 아파. 콧물이 나서 답답해.
다인이 빨리 나을래~엄마..."

작년에 감기에서 중이염까지 앓아 너무 고생을 했던 다인이....
엄마는 항상 "다인아, 귀아파??" 라고 묻읍니다.
다행히 귀는 안 아프다고 하더군요.
대신 귀가 답답하대요. 귀지가 너무 많아서.....
그래서, 오늘 병원가서 약넣고 왔지요.

그런데......
엄마한테 정리 안한다고 잔소리를 듣고있던 다인이.....
갑자기.."엄마!!! 귀아파"하면서 두손으로 귀를 감싸는 시늉을 하더군요.

엄마: 뭐??? 귀아파?? 정말?
다인: 어..정말.....
엄마: (눈이 똥그래져서, 급하게 묻는다) 어떻게 아파? 답답한거야? 간질간질한거야? 따끔따끔해? 말해봐..다인아.....
다인: 엄마가 시끄러워서 귀아퍼......
엄마:뭐?????????(황당~)

다인이가 칭얼거릴때 엄마가 하는 행동,
귀를 움켜잡고, "엄마 귀아파, 안들을래!!"
그걸 따라하더군요.

참...    할말이 없읍니다.


178
  다이어리

다인엄마 
2003/02/02 452
177
  다인's story

다인엄마 
2003/02/02 527
176
  로그인해야지....

다인엄마 
2003/02/02 458
175
  효녀 다인.....

다인엄마 
2003/02/02 475
174
  아빠랑 울고 웃고....

다인엄마 
2003/02/02 470
173
  변했어요....

다인엄마 
2002/12/31 465
172
  마음이 아파요.....

다인엄마 
2002/12/31 483
171
  세례받던날~

다인엄마 
2002/12/27 473

  엄마, 귀아파!!!

다인엄마 
2002/12/23 485
169
  싼타 만나던 날.....

다인엄마 
2002/12/23 480
168
  바쁜 날....

다인엄마 
2002/12/10 466
167
  사랑이란....

다인엄마 
2002/12/10 505
166
  제일 보고싶은 사람.....

다인엄마 
2002/12/09 474
[1][2] 3 [4][5][6][7][8][9][10]..[16][NEXT]    

Copyright 1999-2024 Zeroboard / skin by ZINA / Modify by Hijugi