::: Daine's News :::


  오늘은 여섯걸음......2001/10/14 
우리다인이 정말 대단하죠.....
어제 저녁에 네걸음을 띠더니,
오늘은 여섯걸음을 걸었답니다.
  오늘은 세걸음 걸었어요.2001/10/12 
늦게까지 잠도 안자고 너털웃음을 웃으며,
동짜몽인형과 놀더니,
기분이 한층 '업'되어 일어났다 앉았다를 반복하더니,
한걸음, 두걸음, 세걸음.......
다인이도 스스로 대견하다고 박수를 치고 난리였답니다.
  한걸음2001/10/02 
드디어 다인이가 걸었어요.
비록 한걸음걷고 앉아버렸지만,
너무 대견하네요.
  오랫만입니다.....2001/09/19 
무더웠던 여름, 건강히 잘 보내셨죠?
다인는 몰라보게(?) 많이 자랐읍니다.
지금은 엄마랑 한국에 할아버지, 할머니 사랑받으며
아주 잘 지내고 있답니다.
파리에 혼자 남은 아빠가 그립지만, 잘 참고 있내요.
요즘은 부쩍 많이 '빠빠'를 부르내요.
보고싶은가봐요.
올 가을은 거의 없을거라고 하죠?
곧 겨울이 된다고....
여러분 모두 건강하시고요.
다인이의 한국에서의 활약상(?),
계속 지켜봐주세요~~
  안녕하셨어요?2001/07/25 
그동안 안녕하셨어요....
다인이가 처음으로 한국에 와서 인사드립니다.
할아버지, 할머니, 이모, 이모부, 삼촌들까지...
반갑지만.아직은 낯선 얼굴들이랍니다.
어리버리한 표정으로 완전히 바뀐 환경에 적응하느냐고
다인이가 요즘 좀 피곤하데요.
시차적응을 많이 힘들어하네요.
곧 나아지겠지요....?
login   [1][2][3][4][5][6] 7 [8][9][10]..[12]



Copyright 1999-2017 Zeroboard / skin by yonyyasi