::: Daine's Diary :::





   다인엄마   (2002/12/01 pm 08:39)     

   다인이.....속상해.....
요즘 속이 안좋아서 기분이 영 안좋은 다인이....
아침에 일어나자마자 땡깡입니다.
다인: (몹시 짜증내며)으앙~~ 흑흑흑...어엄..마아아.....앙앙앙~~

엄마는 온갖 방법으로 달래보지만, 소용없다.
한계에 다다른 엄마,
침대이불속으로 휙! 들어가버린다. 무..시....

다인, 더 운다.
그러면서 하는 말....
다인: 엄마아아아아~앙...헉헉흑흑....이잉잉....다인이~~속상해!!!!!~~~
엄마: 잉? 왜 속상해~? 다인이~
다인: 흑흑...엄마 보고싶어서.... 흑흑흑

이젠 화도 못낸답니다.
미안해서리.......


165
  다인이...슬퍼....

다인엄마 
2002/12/07 1000
164
  알쏭달쏭 이야기

다인엄마 
2002/12/06 988
163
  요리 시간~

다인엄마 
2002/12/06 888
162
  팅커팅커 리트스타~

다인엄마 
2002/12/04 962
161
  Baby Musikschule ~ ♬

다인엄마 
2002/12/04 430
160
  도레미~~~

다인엄마 
2002/12/02 380
159
  엄마도 체력이 필요할때.....

다인엄마 
2002/12/02 386
158
  다인이의 색다른 주일예배

다인엄마 
2002/12/02 389

  다인이.....속상해.....

다인엄마 
2002/12/01 397
156
  다인이는 아빠가 어딨지????

다인엄마 
2002/11/30 381
155
  인어아가씨~

다인엄마 
2002/11/30 1311
154
  새벽하늘 울다지친~~~

다인엄마 
2002/11/30 385
153
  다인이 뭐하니.....?

다인엄마 
2002/11/27 394
[1][2][3] 4 [5][6][7][8][9][10]..[16][NEXT]    

Copyright 1999-2022 Zeroboard / skin by ZINA / Modify by Hijugi