::: Daine's Diary :::





   다인엄마   (2001/01/19 am 08:19)     

   힘든 하루
다인이는 점점 힘이 세지고, 땡깡도 같이 늘어나요.
오늘은 다인이가 낮동안 잠을 푹 자지 못하고 칭얼거렸어요. 밥이 모자랐나?
하루종일을 안고 있다시피...
결국 다인이를 옆에 누워놓고 쓰러지듯 누워있는데, 구세주가 들어오대요.
아빠랑 신나게 놀고, 실컷 먹더니, 오늘은 일찍 잠이 들었읍니다.
다인아, 내일은 착하자......


9
  다인아,사과는 새콤달콤한거야.

다인엄마 
2001/02/01 286
8
  거울요정

다인엄마 
2001/01/30 275
7
  다인이의 외출

다인엄마 
2001/01/27 244
6
  병원갔다온 날

다인엄마 
2001/01/27 301
5
  기특한 다인이..

다인엄마 
2001/01/22 362

  힘든 하루

다인엄마 
2001/01/19 330
3
  겨울 나들이

다인엄마 
2001/01/15 302
2
  수다쟁이 다인이...

다인엄마 
2001/01/13 325
1
  다인이의 커가는 모습들을 상상해보세요...^^

다인엄마 
2000/12/20 222
[PREV][1]..[11][12][13][14][15] 16    

Copyright 1999-2018 Zeroboard / skin by ZINA / Modify by Hijugi